최정희 스튜어트 상무
스튜어트(대표 김현지)의 ‘앤더슨벨’은 국내외 바이어들의 바잉 1순위 브랜드로 손꼽힌다. 현재 ‘앤더슨벨’은 도산공원 플래그십 스토어를 제외한 모든 오프라인 유통을 홀세일 비즈니스로 전개 중이다. 유통사의 입장에게는 부담스런 홀세일이지만 ‘앤더슨벨’에게는 먼 이야기다. 어라운드더코너, ...
2018-06-01 822호
신찬호 레이어 대표
‘라이풀 미니멀 가먼츠(이하 라이풀)’를 시작으로 ‘LMC’ ‘칸코’까지. 레이어는 지난 13년 간 국내 스트리트 패션을 대표하는 1세대 기업으로 시장을 이끌어 왔다.최근에는 ‘무신사’ 등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이미 ‘나이키’와의 협업을 성공적으로 마쳤고...
2018-06-01 822호
최선미 지티에스글로벌 대표
“편집숍이 많아지면서 입점 제안이 크게 늘었습니다. 작년부터 김포현대, 김해아울렛, 마리오구로 등에 입점해 있는 ‘버튼’ 편집숍 등 오프라인 매장 사입이 늘어나면서 최근 입점 매장이 15곳을 넘어섰습니다. 브랜드 관리를 통해 ‘‘밸롭’과 거래하는 바이어는 손해는 안 본다’는 것이 입소문...
2018-06-01 822호
이재수 동광인터내셔날 대표
이재수 동광인터내셔날 대표동광인터내셔날이 글로벌 시장을 향한 뚝심 있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중국 시장을 대상으로 B2B와 B2C 전략을 병행하면서 채널 별로 최적의 비즈니스 모델을 찾는 중이다.  동광은 지난해 ‘숲’을 비롯해 ‘비지트인뉴욕’ ‘플러스에스큐’ 등 여성복...
2018-06-01 822호
안정우 에비나 대표 & 고영지 실장
에비나(대표 안정우)가 국내 홀세일 브랜드의 글로벌화에 든든한 디딤돌로 자리잡고 있다.이 회사는 홍콩IT와 인도네시아 타임인터내셔널, 중국 VIP 등 7개국에 검증된 리테일러와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으며, 국내 70여개 브랜드와 거래 중이다. 사업 초기에는 해외시장 개척과 관련된 컨설팅...
2018-06-01 822호
노정호 소후드 대표
B2B, B2C를 넘어 C2C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야90년대 초 논노 입사, 바바패션 디자인 실장, 글로벌 패션 브랜드 ‘블루노치’ 론칭, 신세계인터내셔날 ‘30데이즈마켓’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까지. 잘나가는 패션기업 출신 디자이너에서 동대문 시장에서 홀세일을 시작해 살아남은 1세대, 소...
2018-06-01 822호
강민주 삼성물산 패션부문 ‘비이커’ CD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편집숍 ‘비이커’는 ‘아더에러’ ‘디스이즈네버댓’ 등 최근 영 패션 트렌드를 주도하는 스트리트웨어 브랜드들에게 가장 선호하는 국내 플랫폼으로 꼽힌다. 핫 브랜드들이 보내는 지지의 이유는 ‘비이커’가 ‘시즌 전 수주 사입’을 하고 있기 때문. 내수 사업 기반이 아쉬운 ...
2018-06-01 822호
<홍석우의 보이후드> 글로벌 시대, 한국 홀세일 브랜드의 경쟁력...
2005년, 압구정동 갤러리아백화점 웨스트(West) 4층에 국내 남성복 디자이너만으로 구성한 편집매장 '맨 지디에스(MAN gds)'가 문을 열었다. 김서룡, 홍승완, 정욱준 그리고 서상영까지 당대 가장 주목받은 한국 남성복 디자이너를 모은 편집매장은 당시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I...
2018-06-01 822호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