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도라를 찾는다면 단연 ‘화이트샌즈’죠
에이치티와이(대표 황태연)의 ‘화이트샌즈’가 페도라 햇(hat) 전문 브랜드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LF몰, W컨셉, 위즈위드 등 온라인 채널을 기반으로 인지도를 쌓은 데 이어 최근에는 롯데, 신라면세점 등에 입점하면서 해외 소비자에게도 어필하며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다.론칭 2년차인 ‘...
2017-12-01 811호
디자인스킨 “스마트폰 케이스는 패션이다”
스마트폰을 살 때 반드시 함께 구매하는 것이 있다. 바로 스마트폰 케이스다. 회사 이름이자 브랜드 명인 ‘디자인스킨’은 이 스마트폰 케이스에 패션성을 가미해 연 매출 300억원 규모로 성장한 강소 브랜드다.디자인스킨(대표 박찬홍)은 “스마트폰 케이스는 패션이다”라는 기치를 내걸고 지난 ...
2017-12-01 811호
토종 신발 ‘블루마운틴’, 내년이 더 기대되는 이유
2013년 1만 족으로 시작했던 신발이 올해 70만족을 넘어섰다. 연매출 250억원에 500개의 스타일 수, 판매율 90%. ‘블루마운틴’은 우븐슈즈 단일 제품으로 5년새 70배의 성장을 일궈내며 토종 신발 브랜드로 승승장구하고 있다.여름 시즌성 제품인 우븐슈즈를 넘어 올해는 가을/겨울...
2017-12-01 811호
런웨이 정복 나선 대세 ‘디스이즈네버댓’
JKND(대표 최종규 외 2인)의 스트리트 캐주얼 ‘디스이즈네버댓’이 내년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그 무대는 서울패션위크 패션쇼.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로는 최초로 런웨이에서 서게 됐다.‘디스이즈네버댓’은 올해 전년대비 2배 가량 성장, 외형 10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같...
2017-12-01 811호
이정록 '싱클레어' 디자이너
2013년 우연찮은 기회로 라스베가스 매직쇼에서 선보인 모자가 이정록 ‘싱클레어’ 디자이너에겐 사건이다. 힙합 문화로부터 영감을 받는다는 이 디자이너는 미국 현지에서 5개의 모자에 열광하던 바이어들이 아직도 생생하다며 연신 웃었다.이 디자이너는 ‘슈프림’ ‘베이프’ 등 글로벌 스트리트 ...
2017-12-01 811호
‘밸롭’, 애슬레저 붐 타고 국내외서 날아오른다
‘밸롭’은 2017년 성장률이 전년대비 50% 신장되는 등 떠오르는 한 해를 보냈다. 특히 주력 제품인 아쿠아슈즈, 래시가드 외에 스니커즈 제품이 전년대비 120% 매출이 늘어나는 등 상승을 견인했다. 신규 출시한 우븐슈즈도 총 10만개 중 90% 이상의 판매율로 내년도 전망을 더욱 밝...
2017-12-01 811호
‘질스튜어트스포츠’, 신규 스포츠 시장에서 두각
LF(대표 오규식)의 ‘질스튜어트스포츠’가 신규 스포츠 시장에서 두각을 보이고 있다.올 춘하 시즌 런칭한 질스튜어트스포츠는 뉴요커들의 합리적 스포티즘을 ‘슬로우 스포츠(SLOW SPORT)’라는 테마로 기존 스포츠와 차별화를 꾀했다.특히 런칭 초기부터 기존 스포츠 아웃도어 브랜드와 동일...
2017-12-01 811호
‘미스트랄’ 해양스포츠 시장의 루키
우성아이비(대표 이희재)가 내년 유럽 정통 해양 스포츠 브랜드 ‘미스트랄’의 브랜드 밸류 업에 나선다.‘미스트랄’은 윈드서핑을 모태로 76년 네델란드에서 탄생, 세계에서 가장 인정받고 있는 해양 스포츠 브랜드 중 하나다. 국내에는 우성이 지난해 한 중 뿐 아니라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
2017-12-01 811호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