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바니에디션’, 크리스의 신 성장 동력으로!
2018-04-15이아람 기자 lar@fi.co.kr
단독점 확대, TV 광고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 병행

크리스에프앤씨(대표 우진석)가 4번째 포트폴리오로 ‘마스터바니에디션(MASTER BUNNY EDITION)’을 선택했다.

이 회사는 올 하반기 준비하고 있는 기업상장을 위해 ‘마스터바니에디션’을 ‘핑’ ‘팬텀’ ‘파리게이츠’에 이은 성장 동력으로 키운다는 전략을 마련했다. 이를 위해 유통망 증대와 스타 골퍼 영입, TV 광고, 골프 프로그램 제작지원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실시키로 했다.

‘마스터바니에디션’은 스타일리시 퍼포먼스 골프웨어를 컨셉으로 본래 ‘파리게이츠’의 세컨 라인의 개념으로 출발했다. 마켓 테스트를 거친 후 경쟁력을 확보하면서 지난해 한국과 일본에 동시 론칭했다. 작년 하반기 현대본점, 롯데부산, AK분당 등 5개의 단독 매장을 구축했으며 올해 현대대구, 현대충청, 롯데창원 등 4개점을 추가, 총 9개의 단독 매장과 ‘파리게이츠’ 20개점에서 샵인샵으로 운영되고 있다. 연내로 6개점을 추가 오픈, 총 15개의 단독 매장을 운영할 계획이다.

인지도 확대를 위해 스폰서십 등 활발한 마케팅 활동도 눈에 띈다. 올해 유명 프로골퍼를 대거 영입했는데 KLPGA의 김자영, 김민선, 유현주 프로와 KPGA의 김태우 프로에 국내 뿐 아니라 일본, 유럽, 미국 등 해외 투어를 병행하고 있는 이상희, 장이근 프로까지 총 6명의 프로골퍼를 후원한다. 특히 최고의 미남, 미녀로 꼽히는 프로골퍼 장이근과 유현주가 모델로 나선 TV 광고는 공개되자 마자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브랜드에 대한 관심도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흑백의 화면 속 파워풀한 스윙과 세련된 섹시함을 십분 살린 광고 영상은 ‘마스터바니에디션’의 키 컨셉인 ‘스타일이 스윙을 완성한다’는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영골퍼들을 대상으로 하고 있는 만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도 강화하고 있다. 다양한 리그램, 팔로우 이벤트는 물론 팔로워들을 대상으로 매달 스타 레슨 프로 이시우에게 원포인트 레슨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기획을 진행하고 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올해 골프웨어 시장의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마스터바니에디션’은 단순한 스타마케팅에 의존하기 보다는 차별화된 디자인과 마케팅을 통해 크리스애프앤씨의 성공적인 4번째 포트폴리오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