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성동구 의료진에 핫팩 기부

2021-12-29 서재필 기자 sjp@fi.co.kr

코로나 19 선별 진료소 근무 의료진 및 종사자에 보온용 핫팩 3만 5000팩 전달

무신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헌신하는 의료진을 위해 3100만원 상당의 보온용 핫팩을 기부했다


온라인 패션 스토어 무신사(공동대표 강정구, 한문일)가 한파 속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헌신하는 의료진을 위해 3100만원 상당의 보온용 핫팩 3만5000팩(PACK)을 기부했다.


이번에 제공한 물품은 '무신사 스탠다드'의 핫팩이다. 해당 핫팩은 최고 70℃의 발열 온도와 15시간 이상 보온성이 지속되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때문에 영하의 매서운 날씨 속 의료진들의 방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부 물품은 서울 성동구 지역 코로나19 선별 진료소에 근무하는 의료진 및 종사자에게 전달됐다. 성동구 보건소에 2만3000팩, 성동구청 임시선별진료소에 1만2000팩이 각각 제공됐으며, 가격으로 따지면 3100만원 상당에 해당한다.


무신사 ESG팀 관계자는 "연일 계속되는 한파 속에서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의료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감사한 마음을 담아 방한용 핫팩 기부를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무신사는 지난 1월 대구 지역 코로나19 의료진을 위해 경량 패딩, 플리스 재킷 등 2억5000만원 상당의 겨울철 기능성 방한 의류를 기부한 바 있다. 이외에도 올 연말과 내년까지 기부 활동을 이어가며 사회적 기업으로서 역할을 다할 방침이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