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스틴던’ 프리미엄 유스 감성으로 돌풍 예고

2020-02-19 황연희 기자 yuni@fi.co.kr

제이엔지코리아, 온라인 기반 1020 세대 적극 공략


‘더스틴던(Dustin Dun)’이 프리미엄 유스 감성으로 시장에 출사표를 던지며 업계에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제이엔지코리아(김성민 대표)는 오는 3월 ‘더스틴던’을 론칭한다고 밝혔다. 영국 하이엔드를 지향하는 ‘더스틴던’은 디자인, 소재, 핏, 컬러를 프리미엄화 해 현재 레드 오션으로 평가되는 시장에서 기존 유스 캐주얼 브랜드들과의 격차를 앞세운다. ‘지프’를 11년간 업그레이드 시켜온 캐주얼 명가의 노하우로 선보일 ‘완성화된 프리미엄’에 시장의 기대 또한 한껏 높아지고 있다.


제이엔지코리아가 프리미엄 유스 브랜드 '더스틴던'을 론칭한다


무엇보다 ‘히트 메이커’ 김성민 대표가 이끄는 제이엔지코리아가 처음 선보이는 프리미엄 유스 브랜드의 깜짝 론칭에 업계 관계자들도 크게 놀라는 분위기다. 론칭하는 브랜드마다 연속 흥행에 성공하며 ‘마이더스의 손’으로 평가받는 김 대표가 오랜 기간 꼼꼼히 준비해온 야심작으로 알려졌기 때문.

또한 기존 오프라인 유통을 중심으로 론칭해온 제이엔지코리아가 1020 온라인 쇼퍼를 집중 타겟으로 삼았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온라인을 베이스로 ‘무신사 스토어’와의 대대적인 협업을 통한 입점과 동시 론칭이 예정돼 있고 여타 온라인 유통사에서도 수많은 러브콜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성민 크레에이티브 디렉터 겸 대표는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수많은 리서치와 실험, 소비자에게 요구되는 프리미엄의 가치와 시장성을 오랫동안 연구해 완성한 유니크한 브랜드를 선보일 것”이라며 “단순한 브랜드 이름과 로고가 아닌 모두가 놀랄 만큼 새롭고 가치 있는 아이템으로 2020년 시작되는 차세대 문화의 아이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3월 정식 론칭하는 ‘더스틴던’은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