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표 희망 나눔은 계속된다
2019-08-14서재필 기자 sjp@fi.co.kr
차량 바퀴에 낀 운전자 구조한 부산여상 5명에 두번째 ‘틴플루언서’ 시상


'우리반 찍었'S', '우리가 함께했'S' 등 이색적인 프로젝트로 1020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있는 '휠라'가 이번에는 우리 사회 전반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끼친 '틴플루언서'를 선정해 '휠라표 나비효과'를 이어나간다.


휠라코리아(대표 윤근창)는 어제(13일) 부산 부전동 삼정타워 내 '휠라' 서면 피에스타점에서 '제2회 휠라 틴플루언서 인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부산여상 정해정, 이예림, 홍인표 휠라코리아 이사, 신인경, 박시은 학생 순


'휠라'의 희망 터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마련된 '휠라 틴플루언서' 프로젝트는 10대를 의미하는 '틴에이저(teenager)'와 영향력을 가진 인물을 뜻하는 '인플루언서(influencer)'의 합성어를 일컫는다. 올 1월부터 선행이나 의미 있는 행동으로 또래 집단 및 사회에 귀감이 된 1020 세대를 휠라 틴플루언서로 선정해 소통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 1월 길거리에서 거금이 든 지갑을 주워 주인에게 돌려준 부산 동구 중학생 3인방이 '휠라 틴플루언서' 1호로 선정된 데 이어, 지난 6월 차량 바퀴에 발이 껴 위기에 처한 50대 운전자를 구조한 부산여상 3학년 정해정, 이예림, 박시은, 신인경, 정해림 등 5명이 휠라 틴플루언서 2호로 선정됐다.


이들 5명의 학생들은 당시 마을버스를 타고 사고 현장을 지나던 이들은 주택가 오르막길에 주차돼 있던 승합차가 밀려 내려가 차주의 오른발이 앞 바퀴에 깔리자, 즉시 달려가 차를 막아서며 용감하게 운전자를 구조해 '여고생 어벤저스'라는 별칭을 얻으며 전 국민적 관심을 모은 바 있다.


13일 휠라 서면 피에스타점에서 부산여상 어벤저스 학생들과 선생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회 휠라 틴플루언서 인증서 수여식'이 진행됐다. 이날 수여식에는 홍인표 휠라코리아 이사가 틴플루언서 2호로 선정된 5명 학생들에게 인증서와 상품을 전달했다.


이날 부산여상 학생들은 "위험에 처한 분을 보고 자연스레 행한 당연한 일인데 이렇게 칭찬과 격려를 해줘 감사하다"며 "휠라 틴플루언서로 선정된 만큼 앞으로도 건강하고 밝은 마음과 태도로 긍정적인 에너지가 널리 퍼져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