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 백 ‘아보네’, 월 매출 3억원 달성
2019-06-14이은수 기자 
누적 판매량 2000개 돌파


하고엘앤에프(대표 홍정우)의 온라인 펀딩&큐레이션 플랫폼 ‘하고’의 자체 제작 브랜드(PB) ‘아보네’가 출시 한 달 만에 월 매출 3억원을 달성했다.


지난 5월  첫 선을 보인 ‘아보네’는 데일리 백 브랜드로 ‘정기구독’을 뜻하는 프랑스어 단어 ‘아보네’에서 착안한 이름처럼, 일상에서 편하게 활용할 수 있는 대형 사이즈인 ‘저드백’과 소형 사이즈 ‘니키백을 출시, 한 달여만에 2000개를 판매했다.


‘아보네’는 소비자의 니즈를 적극 공략한 것이 주효,  천연 소가죽 등 질 좋은 원자재를 사용해 품질을 유지하는 동시에 10만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을 제시한 것이 고객를 사로잡았다는 평가다.


또한 개성을 중시하는 최근 트렌드를 반영, 2~3만원대의 장식용 백 태그와 스트랩을 별도 판매해 나만의 시그니처 아이템을 완성할 수 있도록 한 점도 매출 확대에 기여했다.


한편 '아보네'는 이 같은 인기에 힘입어 판매 채널도 확대한다. 자체 플렛폼 하고(HAGO)를 비롯 온라인 편집숍인 더블유컨셉, 29cm에 선 입점해 판매 중이며, 7월 중 SSG, 무신사 등 유명 온라인쇼핑사이트에서도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김희운 '아보네' 마케팅팀 차장은 “아보네는 유행을 타지 않는 심플한 디자인과 가벼운 무게, 스크래치에 강한 내구성 등 소비자의 취향을 저격한 장점을 두루 갖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향후 세련된 디자인과 우수한 품질, 합리적인 가격을 강조한 제품을 다양하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보네'의 저드백과 니키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