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 우리 ‘FRJ’ 데님으로 통해요
2019-02-14김희정 기자 hjk@fi.co.kr
‘WE-AR FRJ’ 화보 공개...영스트리트 무드 스타일링 제안



데님 캐주얼 브랜드 ‘FRJ’가 2019 S/S 화보를 공개하고 ‘FRJ’만의 개성이 드러난 영스트리트 무드의 캐주얼 룩을 제시한다.


이번 시즌은 ‘WE-AR FRJ’ 이란 콘셉트로 자신만의 고유한 취향과 문화를 가진 새로운 세대의 마인드를 담아냈다. 이를 위해 4인의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진 모델들을 모아 유니크한 분위기의 화보를 완성했다.


'에프알제이' 2019 S/S 화보

이번에 공개된 사진 속 제품은 재킷, 티셔츠, 후드풀오버, 셔츠, 데님 등 간절기에 활용도가 높은 아이템들로 레터링 프린트, 데님 워싱과 스크래치 등 ‘FRJ’만의 디테일한 차별화가 돋보인다.


화보 속 남자 모델이 입은 단정한 느낌의 체크 코트는 세미 오버 핏으로 디자인돼 모던한 무드와 함께 레트로풍의 느낌이 동시에 전한다. 재킷 안에 함께 매치한 캐주얼한 느낌의 그레이 후드 풀오버는 도톰한 네오프렌 소재로 등판에 실사 그래픽을 넣어 간절기부터 봄까지 티셔츠와 레이어드해 입을 수 있으며, 여기에 미디엄 톤의 테이퍼드 핏 빈티지 데님과 함께 매치하면 모던하면서도 시크한 분위기를 살릴 수 있다.


소매와 후면에 레터링 프린트가 눈에 띄는 야상형 점퍼는 여성전용 상품으로 사이드의 포켓 구성으로 다양성과 실용성을 높였다. 자켓 안에 포인트로 입을 수 있는 맨투맨의 경우 홀로그램 레터링 그래픽이 그려져 점퍼 안에 입으면 유니크한 연출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FRJ’의 이번 봄 화보는 공식 온라인 채널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순차적으로 노출될 예정이다.



또 이번 컬렉션에는 남녀가 함께 입을 수 있는 유니섹스 캐주얼 의류도 대거 포함됐다. 먼저 내추럴한 워싱 컬러의 데님 자켓은 가슴 부분에 사이드 포켓을 넣어 수납이 용이하며, 안에 후드가 달린 체크 셔츠와 함께 매치하면 발랄하고 개성있는 스트리트 룩이 완성된다.


강인식 마케팅 팀장은 “이번 화보는 FRJ의 캐주얼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분위기를 담은 것이 특징"이라며 “스타일은 물론 제품의 내구성을 살린 FRJ의 봄 신상품을 통해 세련된 봄 스타일링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FRJ’의 이번 봄 화보는 공식 온라인 채널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순차적으로 노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