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식품 자회사, 美 인기 텀블러 국내 론칭
2019-02-12김희정 기자 hjk@fi.co.kr
일명 '갬성' 텀블러 '하이드로플라스크' 수입 전개


라이프스타일 전문기업 LF의 식품 자회사인 구르메F&B코리아(대표 조성춘)가 미국 인기 텀블러 브랜드 ‘하이드로 플라스크’를 국내 시장에 공식 론칭한다.


구르메F&B코리아는 지난달 국내 독점유통 계약을 체결하고 이달부터 정식 수입 판매한다고 밝혔다. 주요 판매 채널은 브랜드 홈페이지 쇼핑몰(www.hydro-flask.co.kr)과 LF몰 등 온라인을 비롯 전국 ‘질스튜어트스포츠’, ‘헤지스키즈’, ‘닥스키즈’의 백화점 및 쇼핑몰 매장 전점에 숍인숍 형태로 입점한다.


하이드로 플라스크 텀블러


또한, 국내 유명 요가 스튜디오인 ‘나디아요가’ 전점과 유명 요가패션 브랜드 ‘아보카도코리아’ 8개 점포 및 LF의 라이프스타일 전문 편집 매장인 ‘라움’을 비롯한 라이프스타일 매장, 카페, 프리미엄 식품점 등에서도 판매할 계획이다.


2009년 미국 오리건주 밴드 지역에서 론칭한 '하이드로 플라스크'는 플라스틱 물병 사용을 지양하는 전세계적인 환경보호 캠페인 열풍에 발맞춰 전 세계 시장에서 매년 두 자리 수 이상의 폭발적인 매출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으며 미국을 비롯해 독일, 일본, 프랑스, 영국, 호주 등 전 세계 20여 개국에 진출해있는 글로벌 텀블러 브랜드이다.


이 제품은 국내 미진출 브랜드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국내 유명 포털 사이트에서 ‘텀블러’나 ‘보온병’ 혹은 ‘텀블러 추천’, ‘보온병 추천’ 등의 연관 검색어로 매달 수십만 건씩 검색될 정도로 이미 폭넓은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인기 브랜드로, 국내 소비자들 사이에서 ‘텀블러계의 명품’이라는 애칭으로 불리고 있다.


전재웅 이사는 “독보적인 그립감과 여러 세계 유수 어워드 및 기술인증을 통해 인정받은 패션성과 기능성으로 요가, 필라테스 혹은 아웃도어 스포츠 활동을 즐기는 국내 고객들에게 텀블러에 대한 인식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켜줄 수 있는 혁신적인 제품”이라며 “점점 높아지는 환경보호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인식 변화 또한 이 브랜드의 국내 도입을 결정하게 된 주요 이유”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