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코튼’을 빛나게 하는 시그니처 아우터
2019-01-08김희정 기자 hjk@fi.co.kr
파일럿코트, 스핏파이어, 허버트 다운 등 눈부셔


본격적으로 시작된 한파에 보온성은 물론 스타일까지 놓치지 않도록 도와주는 아우터를 찾는다면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에서 전개하는 프리미엄 캐주얼 브랜드 ‘헨리코튼’의 시그니처 아우터를 추천한다.


이번 시즌 ‘헨리코튼’은 파일럿코트를 시작으로 스핏파이어, 허버트 다운까지 코트, 점퍼&자켓, 헤비 아우터 등 다양한 스타일의 아우터를 출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


‘헨리코튼’ 시그니처 아우터


이 중 지난 14년간 베스트셀러 자리를 지켜온 ‘헨리코튼’의 대표 아이템 ‘파일럿코트’는 보온성과 편안한 활동성이 특징인 아우터로, 겨울철 직장인들의 교복으로 불리우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새롭게 떠오르는 아우터 제품으로는 ‘디파일럿코트’가 있다. 탈부착 가능한 구스다운 라이너로 2웨이 착용이 가능한 실용적인 제품으로 카라 부분 양털과 몸판 구스다운 조합으로 겨울철 스타일뿐만 아니라 완벽한 보온성까지 갖췄다.


또 ‘스핏파이어’는 추위에 노출되기 쉬운 목 부분을 보호하는 스탠카라와 디테처블 양털 플라켓이 특징으로 파일럿코트에 이어 이번 시즌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주목해야 할 아이템이다.


‘헨리코튼’을 대표하는 다운자켓 ‘G-카파’는 클래식한 가로퀼팅 다운 자켓으로 비즈니스 캐주얼 아우터로 인기가 좋다. 갑옷 아래 겹쳐 입었던 재킷의 퀼팅 구조를 패딩과 결합하여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아이템으로 탈부착 가능한 울니트 이중 플라켓 디자인과 우수한 보온성, 회복성 등이 탁월하다.


등판 인조털과 전면 탈착 바람막이로 겨울철 야외활동에 특화된 ‘카파-H’는 스타일과 보온성을 모두 잡았다. 프렌치 덕 다운만의 경량성과 보온성을 느낄 수 있는 겨울 여행자들을 위한 최적의 점퍼라는 평.


또 겨울 여행자들을 위한 최적의 점퍼 ‘G-크루저’는 구스다운 사양과 4포켓으로 겨울철 야외 활동 시 수납이 편리하도록 디자인한 것이 포인트다.


호주 극지방 탐험가, 허버트 윌킨스의 도전 정신에 영감을 얻어 이탈리안 무드로 재해석한 ‘허버트 다운’은 기존 패딩 스타일에서 벗어나 새로운 아우터 디자인을 선보이며 높은 고객 평점을 자랑하는 헤비 아우터이다. 한 겨울에도 따뜻하게 입을 수 있는 프라우덴 구스 다운을 사용했으며, 찬바람을 완벽하게 차단해주는 일체형 후드 디자인이 특징이다.


다양한 디자인, 컬러로 구성된 ‘헨리코튼’ 아우터 제품들은 전국 ‘헨리코튼’ 매장과 온라인 코오롱몰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