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드에서 일상까지 주목받고 싶을 땐 ‘와이드앵글’
2018-10-10김희정 기자 hjk@fi.co.kr
메탈릭 광택 소재, 벨벳, 가죽, 퍼를 이용해 차별화

북유럽 감성의 골프웨어 ‘와이드앵글’이 골프 레저는 물론, 캐주얼 복장까지 가능한 ‘레주얼(Leisual) 룩’으로 필드 경계를 허물며 젊은 골퍼의 골프웨어 활용 범위 확대에 나섰다.


‘클럽 스칸딕 라인’은 퍼포먼스 향상에 최적화된 기능성 위주의 디자인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개성을 돋보일 수 있도록 디자인을 극대화했다.


‘와이드앵글’ 클럽 스칸딕 라인 ‘가을 점퍼’(좌) & ‘크랙패턴 카디건’과 ‘양가죽 큐롯’(우)


장소나 상황, 시간에 제한 없이 라이프스타일 웨어로 입을 수 있도록 차별화한 소재와 독특한 패턴으로 스타일을 강화한 것. 상반기 처음 접목한 유광, 가죽 소재에 이어 벨벳 소재, 퍼를 사용해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북유럽 고대 룬 문자와 체크 패턴을 활용해 세련되고 도회적인 감성을 전달한다.


대표적인 제품은 남성용 ‘클럽 스칸딕 가을 점퍼’와 여성용 ‘클럽 스칸딕 크랙 패턴 카디건’이다.
허리단과 소매 단 조임이 있는 블루종 점퍼 디자인으로 면바지 또는 가죽 치마 등과도 자연스럽게 코디 가능하다. 바람이 강한 골프장에서는 겉옷으로 입고 편안하게 라운드 가능하도록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했다.


‘클럽 스칸딕 양가죽 큐롯’은 100% 천연 양가죽을 사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속바지가 부착돼 라운드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편안하게 활동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따뜻하면서도 분위기 있는 룩을 선호하는 골퍼들을 위한 풀오버도 다양하게 선보였다.
‘클럽 스칸딕 퍼 장식 풀오버’는 부드러운 캐시미어 소재를 사용해 스타일과 보온성을 갖춰 가을부터 초겨울까지 활용하기에 좋다. ‘클럽 스칸딕 메탈 하이넥 스웨터’는 따뜻한 니트 소재에 반짝이는 메탈사를 혼합 사용해 광택감을 살렸다. 얇고 가벼워 구김 없이 움직일 수 있어 스타일을 유지하는데 효과적이다.


‘클럽 스칸딕 샤이니 큐롯’도 광택감 있는 소재로 필드에서 주목 받고 싶은 패셔니스타에게 제격인 제품. ‘클럽 스칸딕 체크 큐롯’은 클래식한 매력을 연출하도록 체크 패턴으로 디자인했으며 벨벳 소재를 부분적으로 사용해 따뜻한 느낌을 더했다.


‘와이드앵글’ 클럽 스칸딕 라인 ‘퍼 장식 풀오버’와 ‘샤이니 큐롯’(좌) & ‘체크 큐롯’(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