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스텔바작’ 초경량 다운 아이템 활용도 굿!
2018-10-04김희정 기자 hjk@fi.co.kr
골프룩부터 에슬레저룩까지 다양한 스타일에 안성맞춤

프랑스 골프웨어 ‘까스텔바작’이 가을·겨울철 골프 스포츠룩에서 에슬레저룩까지 폭넓게 활용 가능한 초경량 다운 제품을 출시했다.


‘까스텔바작’ 초경량 다운은 베스트와 점퍼 등으로 구성, 일교차가 심한 가을 또는 겨울철에 아우터, 이너 등으로 착장이 가능하며 가볍고 보온성까지 높아 활용도가 뛰어나다.


‘까스텔바작’ 초경량 다운 베스트 이미지


다운 베스트는 착용감이 부드러운 저데니아 나일론 소재의 초경량 베스트로, 라운딩 외 다양한 스타일로 연출이 가능하며, 3레이어 소재를 적용해 궂은 날씨를 막아주는 방풍 기능이 탁월하다. 남성용은 네이비, 블랙, 그레이 색상으로, 여성용은 화이트, 핑크, 블랙 색상으로 구성돼 있다.


초경량 다운 점퍼 또한 저데니아 나일론 스판 소재를 사용했으며, 다운팩을 사용하지 않아 최상의 가벼움을 자랑한다. 또한 충전재가 한쪽으로 쏠리는 걸 막기 위해 재봉이 아닌 접착 형태의 상품으로 다운 누출을 최소화했다. 특히 다운 점퍼 여성용은 옆트임의 디테일로 활동성까지 높였다.


‘까스텔바작’ 관계자는 “실용성을 중시하는 패션 트렌드와 가볍고 활용도가 높은 경량 다운 상품이 인기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다”며 “요즘처럼 일교차가 큰 간절기에는 아우터로 착장이 가능하며, 한 겨울에는 이너로 활용할 수 있다. 특히 ‘까스텔바작’의 초경량 다운 상품들은 신축성도 뛰어나 편안한 스윙을 구사할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