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즈미스’, 보온성·착용감 갖춘 니트 컬렉션 선봬
2018-10-04서재필 기자 sjp@fi.co.kr
울마크컴퍼니와 협업, 메리노울 허그 니트웨어 9종 출시

국내 여성복 브랜드 '쉬즈미스'가 울 섬유 전문기업 '울마크컴퍼니'와 협업을 통해 다가오는 가을·겨울을 위한 '쉬즈미스 메리노울 니트 컬렉션'을 공개했다.



 새롭게 출시한 '쉬즈미스 메리노울 니트 컬렉션'은 라운드넥 니트와 터틀넥 풀오버, 가디건 등 총 9벌의 허그 니트웨어로 구성되어 있다.


컬렉션 모두 '울마크컴퍼니'가 인증한 호주산 '메리노울'을 메인 소재로 사용해 우수한 보온성과 부드러운 착용감, 탄력성과 통기성을 자랑한다. 더불어 절제된 디자인과 차분한 컬러로 누구나 손쉽게 매치가 가능하다.


쉬즈미스 서윤경 니트팀 차장은 "메리노울은 가을, 겨울시즌 니트웨어를 통해 오랫동안 사랑 받아온 소재"라며 "울마크컴퍼니와의 협업은 쉬즈미스 철칙인 좋은 소재와 합리적인 가격을 고객들에게 자세히 알릴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도 메리노울을 활용해 우수한 품질의 니트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울마크 컴퍼니와 함께 출시한 '쉬즈미스 메리노울 니트 컬렉션'은 전국 쉬즈미스 250여개 매장과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