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아웃도어, 따뜻함과 세련미로 감성 자극
2018-10-01김희정 기자 hjk@fi.co.kr
'와일드로즈' 등 편안함과 핏 강조한 제품 앞다퉈 출시

단풍철이 시작되면서 여행을 계획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이에 가을 날씨를 대비한 기능에 더해 다양한 디자인적 요소가 가미된 아웃도어 의류가 잇따라 출시되고 있다.


라이프스타일 여성 아웃도어 ‘와일드로즈’는 가볍고 실용성 높은 일체형 후드 ‘I am Not I 후디 티셔츠’를 선보였다. 일체형 후드를 적용해 편안한 착용감은 물론, 목 전체를 감싸는 구조로 보온성까지 높여 가을부터 겨울까지 따뜻하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편안함과 높은 활동성이 돋보이는 ‘스트레치 트리코트 팬츠’, 부드러운 색감과 패턴이 특징인 ‘2레이어 방풍 베스트’를 매치하면 세련된 느낌의 가을여행 룩을 완성할 수 있다.


‘와일드로즈’ 가을여행 룩 화보


‘K2’가 선보인 ‘웜 플리스’ 자켓은 포근한 양털 모양의 부피가 큰 플리스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가벼우면서도 따뜻해 일교차가 큰 가을에 아우터로 가볍게 걸쳐 입기 좋고, 낮은 기온의 쌀쌀한 날씨에는 코트나 점퍼 안에 이너로 입을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넉넉한 오버핏 디자인으로 캐주얼한 느낌을 더해 아웃도어 활동뿐만 아니라 다양한 팬츠 등과 함께 코디해 데일리 룩으로 연출 가능하다.


‘레드페이스’는 브랜드 자체개발 소재인 이엑스 웜 앤 드라이를 적용한 ‘그리드플리스 웜 짚티셔츠’를 출시했다.
흡습, 속건 기능이 뛰어나 땀이 나도 빠르게 건조시켜 일교차가 큰 가을 산행에 저체온 예방을 돕고 쾌적한 컨디션을 유지시켜 준다. 지퍼 디테일이 더해진 스타일로 기온에 따라 지퍼를 올리면 보온성을 한층 더 높일 수 있다.


이와 더불어 올 가을 아웃도어 업계는 가을의 멋을 담아낸 이른바 ‘어텀 컬러’ 제품들을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특히 대표 제품인 재킷과 베스트에도 가을과 겨울에 어울리는 레드와 옐로우, 브라운 계열 컬러를 적용해 깔끔하고 세련된 느낌을 살리고 있다.


‘와일드로즈’는 측면 더블 절개 라인을 적용해 여성스러운 라인이 돋보이는 ‘2레이어 방풍 베스트’를 가을 아웃도어 아이템으로 제안했다.
일교차가 큰 가을 산에서 티셔츠와 자켓 등 여러 제품과 함께 활용할 수 있는 레이어드 룩 제품으로, 우수한 방풍 기능이 체온을 유지 시켜주며 앞 뒤 길이 차이를 둬 엉덩이를 살짝 덮는 기장 디자인으로 편안한 착용감으로 입을 수 있다.
전면부와 후드에 적용된 1도 크랙 디자인을 통해 감각적인 느낌을 살렸다. 레드와 터키오즈 블루의 두 가지 컬러로 다양한 의류와 매치 할 수 있어 가을 산행은 물론 데일리 룩으로 활용하기 좋다.


‘아이더’는 고어 스트레치 자켓 ‘메티아 자켓’을 출시했다.
가볍고 신축성이 뛰어난 고어 팩라이트 소재를 적용해 활동성과 피팅감을 동시에 높였으며, 땀과 열기를 빠르게 배출해 등산이나 트레킹 및 여행 시 장시간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착용감이 가볍고 구김이 적어 휴대가 용이하며, 후드 일체형 디자인으로 캐주얼한 스타일링이 가능한 제품으로 옆라인에는 블랙 컬러 배색을 적용해 날씬해 보이는 효과를 줬다.


‘머렐’은 가볍고 실용성이 높아 일상 속에서 착용하기 적합한 ‘퀼팅 패딩재킷’을 선보였다.
퀼팅 패딩재킷은 마이크로 섬유재질의 보온소재 3M 신슐레이트 충전재를 적용해 가벼우면서도 볼륨감과 보온성이 뛰어나다. 폴리 소재를 사용해 부드러운 터치감을 살렸으며, 물방울 모양 퀼팅 패턴이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네이비와 올리브 2가지 컬러로, 올리브의 경우 블랙 컬러를 함께 적용한 배색으로 트렌디하게 입을 수 있다.


‘K2’ 웜플리스 재킷(좌)과 ‘아이더’ 메티아 자켓 화보(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