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에프앤씨, ‘세인트앤드류스’, 본격 전개
2018-05-11이아람 기자 lar@fi.co.kr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 1호점 오픈
 


크리스에프앤씨(대표 우진석)가 하이엔드 골프웨어 ‘세인트앤드류스(St Andrews)’의 1호점인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


스코틀랜드에서 온 ‘세인트앤드류스’는 골프의 발상지이자 성지로 60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창조적인 진화를 거듭하고 있는 세계 최고의 골프 코스가 있는 유서 깊은 곳이다. 이런 클래식함을 바탕으로 품격이 넘치는 라이프스타일을 패션과 결합해 하이엔드 골프웨어 브랜드로 탄생시켰다.


‘세인트앤드류스’의 제품은 프레스티지 라인인 블랙라벨과 스포티한 화이트라벨로 구분된다. 블랙라벨은 품격이 넘치는 고급스러움 속에, 럭셔리한 우아함을 표현한 프레스티지 라인이다. 디자인, 소재, 실루엣의 세부적인 디테일까지 드레시함이 넘친다. 골프웨어에서는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고급스러움을 장착한 세인트앤드류스만의 시그니처를 보여준다. 화이트라벨은 두잉골퍼들을 위한 심플하고 스포티한 라인이다. 스타일에서도 우아함을 자연스럽게 보여주며, 로고자수와 와펜 디테일은 베이직함 속에서 세련된 스타일을 제안한다.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는 ‘세인트앤드류스’만의 감성을 그대로 담고 있다. 내부 인테리어는 절제미가 돋보여 럭셔리함을 잃지 않으면서 편안함과 안락함을 생각했다. 블랙과 밝은 우드톤을 대조적으로 활용하면서 은은한 조명에 반사되는 골드프레임이 세인트앤드류스만의 품격을 보여준다.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세인트앤드류스’는 일본과 동시 런칭했으며 볼륨화보다는 하이엔드 골프 컨셉에 맞게 점진적인 유통 확보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올해 마켓테스트를 거쳐 내년에 본격적인 전개를 진행 할 예정이다. 구매력이 높은 고소득층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할만한 브랜드로 육성할 것’ 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