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콤마보니', 키즈라인까지 섭렵한다
2017-04-20강경주 기자 kkj@fi.co.kr



'슈콤마보니'가 키즈라인까지 확장해 주목받고 있다. 사진은 '슈콤마보니' 헤븐 스니커즈



코오롱FnC(대표 박동문)이 전개하는 디자이너 슈즈 브랜드 '슈콤마보니'가 키즈라인까지 확장해 전 연령층이 착용할 수 있는 브랜드로 확장에 나선다. '슈콤마보니'는 최근 여성화, 유니섹스 스니커즈 베스트 셀러 제품 일부를 선별해 동일한 디자인의 키즈라인을 출시했다.


키즈라인은 기존에 많은 사랑을 받은 상품의 디자인을 그대로 유지한 채 사이즈만 아동용에 맞게 특별 제작된 라인으로, 부모와 자녀가 함께 커플룩으로 연출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키즈라인은 블로썸 슬립온, 플라워밤 슬립온, 헤븐 스니커즈, 밀리언 스니커즈, 캉캉 샌들, 아톰 샌들 6개 디자인으로 출시됐다.


'슈콤마보니'의 CD를 맡고 있는 이보현 코오롱FnC 이사는 "자신의 슈즈를 자녀와 함께 커플로 신고 싶어하시는 분들이 많고 가족이 모두 시밀러 룩을 즐기는 것이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는 것에서 영향을 받아 키즈라인을 기획하게 됐다"며 "5월 가정의 달에 스타일리시한 선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슈콤마보니 키즈라인 밀리언 스니커즈

슈콤마보니 키즈라인 블로썸 스니커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