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시장 잡으려면 요우커만 마냥 기다릴 수 없죠”
가+
가-
박정현 네임컴퍼니 대표

2015-10-08 오후 2:16:07


(사진=심겨울 기자 sku@)



“드디어 네임컴퍼니가 롯데백화점 본점에 입성했습니다. 어제 갓 오픈했는데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매출이 제법나왔어요. 품질대비 가격이 훌륭하다며 고객분들이 좋아하시더라고요. 이 정도면 주변 브랜드 주말 매출 정도 된다고 하니 앞으로 기대를 해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박정현 네임컴퍼니 대표가 지난 15일 롯데백화점 본점에 신규 브랜드 ‘제로낫원(0not1)’ 매장을 오픈했다. 15년째 의류도매에 몸을 담아온 그이지만 이미 롯데백화점 PB ‘올리브핫스터프’ 내에 ‘네임’의 숍인숍 매장 20여 개를 운영하며 제도권 유통에 대한 노하우도 터득한 터다.


그런 박 대표가 이번 롯데백화점 본점 입점에 큰 의미를 두는 것은 중국 시장 진출이라는 최종 목표 때문이다. 침체된 내수 소비를 대신해 동대문에 활기를 불어 넣어줬던 중국의 상인들의 수는 점차 줄고 있다. 최근 메르스 사태가 터지며 동대문 전체 매출의 90%는 떨어졌다는 것이 그의 설명이다.


“중국 상인들이 더 이상 ‘메이드 인 코리아’에 메리트를 느끼지 못해요. 이미 현지 제조시설이나 기술 수준도 상당히 발달했기 때문이죠. 그래도 아직 한국의 디자인력을 높이 평가하고 한류의 영향이 미치고 있는 지금, 중국에 직접 진출해 소비자들과 만나야 한다고 봅니다.”


박 대표는 ‘CHIC’ ‘심천패션페어’ 등 중국의 패션박람회를 다니며 중국 진출의 기회를 엿봤다. 현지 바이어들과 함께 교류하며 내린 결론은 일단 중국 지사가 필요하다는 것. 중국 바이어들의 신뢰를 얻고 대량 수주를 유도하려면 회사의 실체를 직접적으로 보여줘야만한다고 판단한 것이다.


“지난 7월 말 중국 상하이에 법인을 차렸습니다. 물론 쉽지는 않았죠. 시간도 오래 걸렸고요. 이 건 때문에 비행기만 서른 번도 넘게 탄 것 같아요. 하지만 중국 시장에 안착하기 위해서는 이 정도 투자는 감행해야죠.”


박 대표는 동대문 상인과 연합하는 전략도 고려하고 있다. 다수의 상인들이 힙을 합치면 보다 다양한 아이템을 제공할 수 있기 때문. 그는 “뜻을 모으기로 한 베테랑 상인들이 있어 든든하다”며 “향후 행보를 지켜봐달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네임’ 팝업스토어

‘네임’ 코엑스몰 매장


최은시내 기자
cesn@fi.co.kr

- Copyrights ⓒ 메이비원(주) 패션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한국과 중국 패션&유통 기업의 성장과 성공을 응원합니다
한국 유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는 ‘뉴웨이브’
제 2의 이랜드, 더베이직하우스 꿈꾸는 ‘차이나 드림’
중국 유통 대기업, 한국 패션과 동반 성장 나선다
이랜드, 중국서도 ‘의식주휴미락’ 신화 쓴다
‘루이까또즈’ 프랑스컬처로 중국 소비자 잡는다
‘헤지스’ ‘라푸마’ 중국 시장서도 통했다
‘코오롱스포츠’ ‘슈콤마보니’ 중국서도 잘나간다
토종 SPA ‘탑텐’ 이젠 글로벌이다
젊은 세대 사로잡은 라이징스타 ‘스위브’
동광인터내셔날, 중국 온오프 동시 공략한다
세정, 중국 홍콩 등 중화권 사업 박차
해피랜드, 유아동 신상품 대거 선보인다
“알리바바와 제휴, 해외 진출 첫 걸음이죠”
“탄탄한 소싱력·MD가 핵심 경쟁력입니다”
“디자인은 컨템포러리, 운영은 SPA로 승부”
‘또마’ 캐릭터에서 문화 아이콘으로
“소싱력과 트렌드 모두 갖춘 ‘어라운드101’”
“즐거운 ‘작은 사치’를 누릴 수 있는 곳”
“사입형 SPA, 이제는 미래성장 준비합니다”
“한국의 ‘유니클로’ 되는 것이 목표”
“팔아야 하는 상품이 아니라 팔리는 상품으로”
“급변하는 시대, 생존하려면 패러다임부터 새롭게”
“브랜드에 동대문 시스템 접목해 파워 업”
“플랙시블한 브랜드 운영 시스템이 성장배경”
“기획생산과 VMD로 앞서 나갑니다”
“‘K-뷰티 후즈 넥스트’는 ‘더프트앤도프트’죠”
한국 패션, CYB서 미래성장 설계한다
‘CYB’ 통해 중국시장 노크하는 한국 브랜드
슈즈 SPA 브랜드로 중국 소비자 사로잡는다
‘DDM스퀘어’, 동대문 브랜드 중국 진출 지원
한국소재, 중국 메이저 기업과 손잡는다
신흥, 울 라이크한 재킷용 소재 선보여
KOTITI, 해외서도 시험검사 지원 확대
섬유수조, 패션소재 DB 구축 마케팅 지원
화섬협, 국내 우수 원사 중국에 선보여
메이비원(주) | 대표:황상윤 | 개인정보보호책임자:신경식
사업자등록번호:206-81-18067  | 통신판매업신고:제2016-서울강서-0922호
TEL 02)3446-7188  |  Email : info@fi.co.kr
주소 :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중앙8로 1길 6 (마곡동 790-8) 메이비원빌딩
Copyright 2001 FashionInsight co,.Lt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