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작스런 비에도 ‘드리즐자켓’ 하나면 끝

2020-06-29 김우현 기자 whk@fi.co.kr

블랙야크, 방수기능 좋고 쾌적하게 입는 남녀공용 레인자켓 출시

블랙야크 ‘드리즐자켓’ 레인코트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회장 강태선)가 갑작스런 비 소식이 많은 여름철에 실용적으로 입을 수 있는 남녀공용 레인코트 ‘드리즐자켓’을 출시했다 .


이 제품은 방수 기능을 발휘하는 라미네이션 가공 원단을 적용했으며 비를 가장 먼저 맞게 되는 후드, 어깨, 소매로 이어지는 봉제선에 바늘구멍을 완벽하게 막아주는 심실링 처리를 통해 빗물이 스며들지 않도록 한 레인자켓이다 .


원단 자체의 투습 기능은 물론 등판에 메쉬 소재를 적용해 활동 시 몸에서 발생하는 열과 습기를 외부로 원활하게 배출함으로써 한 여름에도 끈적임 없이 쾌적하게 입을 수 입을 수 있도록 했다 .


여기에 입고 벗기 간편하도록 스냅 단추를 부착했으며스트링을 넣어 사이즈 조절이 가능한 후드, 그리고 착용 후 젖어 있는 재킷을 간단히 털고 벽에 걸어 빠르게 건조할 수 있도록 목 안쪽에 부착한 고리 등 소비자를 위한 세심한 디테일이 돋보인다 .군더더기 없는 맥코트 스타일의 디자인으로 활용도가 높고 색상은 블랙, 레드, 베이지 등 3가지로 출시됐다.가격은 12만 9,000원.


브랜드 관계자는 “장마는 물론 갑작스런 비소식이 많은 여름철 심플한 디자인에 기능적으로 입을 수 있는 제품으로 휴가철 여행에도 챙기면 유용한 아이템”이라며 “별도의 옷걸이 없이 비에 젖은 제품을 편리하게 걸어 말릴 수 있도록 디자인해 일석이조”라고 말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