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그재그 Z결제, 중소 쇼핑몰 매출 상승을 돕다

2020-06-23 서재필 기자 sjp@fi.co.kr

통합 결제 서비스로 월 매출 1000만원 이하 규모 쇼핑몰 매출 최대 4배 증가

지그재그 Z결제 도입 이후 중소 쇼핑몰들의 매출이 평균 1.5배 이상 상승했다


크로키닷컴(대표 서정훈)의 여성 쇼핑앱 '지그재그'가 통합 결제 서비스 'Z결제' 도입 이후 입점해 있는 중소형 쇼핑몰의 월 매출이 최대 4배 증가했다.


지그재그는 최근 3개월(2~4월) 내에 Z결제에 입점한 월 매출 1000만원 이하의 쇼핑몰 468곳을 대상으로 Z결제 입점 전후를 비교한 결과, 월 매출 평균 1.5배(50%)가 증가했다. 이 중 약 11%에 해당하는 52곳의 쇼핑몰들이 입점 후 4배의 매출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13%를 차지하는 62곳의 쇼핑몰은 월 매출이 2배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매출 규모와 관계없이 코로나19 이슈가 있던 시기임에도 유의미한 매출 상승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현재 Z결제 사용이 가능한 호스팅사인 '카페24'와 '메이크샵'을 이용하는 쇼핑몰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여러 쇼핑몰의 상품을 하나의 장바구니에 담고 한 번에 결제까지 이어지는 편리한 쇼핑 시스템이 고객들에게 긍정적인 쇼핑 경험을 제공하면서, Z결제에 입점한 쇼핑몰의 매출 성장이 지속되는 추세다.


뿐만 아니라 지그재그는 Z결제에 입점한 쇼핑몰들의 성장을 위한 다양한 지원 정책도 펼치고 있다. 올해 5월부터 Z결제 입점 쇼핑몰들의 원활한 현금 흐름을 돕기 위해 대금을 하루 단위로 정산하는 '데일리 정산 시스템'을 도입했다. 월 300만명의 앱 사용자를 대상으로 한 기획전 및 마케팅 지원, 상품정보 실시간 연동 등의 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크로키닷컴 관계자는 "최근 Z결제를 도입한 중소형 쇼핑몰들의 매출 상승이 두드러지는 등 결제 편의성을 높여 궁극적으로 쇼핑몰 매출 상승에 기여한다는 전략이 맞아 떨어지고 있다"라며 "특히 규모가 작은 쇼핑몰일수록 경쟁력 있는 상품만 있다면 얼마든지 매출 향상의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마케팅, 빠른 정산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을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