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이후 세상은 평범한 일상도 여행이 된다

2020-06-18 김우현 기자 whk@fi.co.kr

LF ‘라움보야지 X 펭수’ 콜래보...여행 용품 & 액세서리 출시

‘라움보야지 X 펭수’ 협업 제품


생활문화기업 LF의 여행 테마 액세서리 및 용품 편집숍 ‘라움보야지’가 EBS 인기 크리에이터 ‘펭수’와 협업한 여행 용품을 내놓았다. 이른바 ‘직통령(직장인 대통령)’으로 불리는 인기 크리에이터 펭수와 손잡고 위트있는 감성의 용품 및 액세서리를 선보인 것.


이번 협업은 ‘펭수와 함께라면 평범한 일상도 여행이 된다’란 주제 아래 캐리어, 여권지갑, 목베개, 안대세트 등 장단거리 여행 시 필요한 제품은 물론 세안 밴드, 파우치, 토트백, 코스튬담요, 매트 등 피크닉과 일상을 설레는 여행 분위기로 바꿔줄 다양한 아이템으로 구성된다.


협업 라인은 모두 23종으로 구성되며 이달부터 8월까지 매월 세 차례에 걸쳐 새로운 상품이 출시된다. 이달 선보이는 협업 상품은 크로스백, 파우치, 여권지갑, 네임택 등이다. 펭수의 밝고 귀여운 이미지를 그래픽 디자인으로 활용하고 노랑색을 중심으로 경쾌한 색감을 구현한 제품이다. 여기에 펭수의 고향 ‘남극을 지키자’는 메시지를 담아 플라스틱, 비닐이 아닌 친환경 소재 종이 크래프트지를 포장재로 사용해 환경 보호에도 동참한다는 취지다.


먼저 크로스백은 탄탄한 캔버스 소재에 원색의 토트 핸들과 펭수 자수로 포인트를 준 제품이다. 간편하게 활용하는 미니백 사이즈로 탈부착 가능한 크로스백 스트랩과 펭수 참 장식이 있어 취향에 따라 다른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


실용적인 다용도 파우치는 스크래치에 강한 사피아노 인조가죽으로 관리가 용이하며, 넉넉한 수납공간을 자랑한다. 펭수와 하트 일러스트 조합의 옐로우 색상, 해바라기 그래픽 조합의 그린 색상으로 출시된다.


여권지갑에는 펭수의 실제 사진을 적용해 펭수의 매력을 생동감 있게 표현했다. 앞면은 시그니처 인사법인 ‘펭하’ 포즈의 펭수를, 뒷면에는 펭수의 뒷모습을 프린팅해 재치있는 디자인을 완성했다.


네임택은 펭수의 익살스러운 매력을 극대화한 아이템이다. 모자와 스카프를 한 펭수의 옆모습에서 여행의 즐거움이 물씬 느껴지는 제품으로 캐리어 뿐만 아니라 가방용 액세서리로도 활용 가능하다.


김주리 팀장은 “일상을 여행처럼 즐기는 펭수의 유쾌한 매력에 공감해 다양한 환경에서 활용 가능한 콜래보 아이템을 기획했다”며 “펭수와의 색다른 만남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고객들의 일상에 조금이나마 힐링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