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스포츠’에 ‘하리보’ 젤리를 유쾌하게 풀었다

2020-06-24 김우현 기자 whk@fi.co.kr

젤리 모양, 글꼴, 패키지 등을 티셔츠, 모자, 양말, 슬리퍼 등에 반영

‘질스튜어트스포츠 X 하리보’ 협업 화보


생활문화기업 LF의 라이프스타일 스포츠웨어 브랜드 ‘질스튜어트스포츠’가 올해로 창업 100주년을 맞은 독일 젤리 브랜드 ‘하리보’와 협업한 제품을 출시했다.


전 세계인들에게 달콤한 즐거움을 선사해온 글로벌 젤리 브랜드 하리보와 손잡고 진행한 이번 협업은 ‘즐거운 휴가(Yummy Vacation)’란 콘셉트 아래 질스튜어트스포츠의 스포티한 감각과 하리보의 귀여운 감성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이를 위해 질스튜어트스포츠는 하리보 젤리 형태, 글꼴, 패키지 등을 위트있는 로고 디자인과 개성있는 패턴 및 프린팅으로 활용했으며, 하리보를 상징하는 다채로운 색상을 제품에 입혀 젊은 감각을 강조했다.


협업 라인은 티셔츠, 모자, 양말, 샌들, 슬리퍼 등으로 의류부터 잡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아이템으로 구성된다. 티셔츠는 흡속 및 속건 기능성 폴리 소재를 사용해 시원한 촉감을 선사하며, 여유로운 오버사이즈 핏으로 제작돼 편안한 착용감을 준다. 휴대폰 젤리케이스로 대표되는 소재인 투명 및 반투명 TPU를 적용해 젤리의 질감을 실감나게 표현함과 동시에 시원해 보이는 효과를 연출했다. 또 각도에 따라 다른 그래픽이 나타나는 렌티큘러 특수 필름을 부분적으로 사용해 입체적인 시각 효과를 더하는 등 제품 곳곳에 재밌는 요소를 가미했다.


샌들과 슬리퍼는 탄성이 우수한 EVA 소재를 사용하고 발바닥 굴곡에 최적화된 풋베드를 적용해 안정적인 착화감을 제공한다. 복원력이 우수한 EVA 소재는 고무보다 가벼우면서도 충격을 쉽게 흡수해 러닝화에 주로 쓰이지만 이번에는 샌들에도 적용했다. 이 밖에도 감각적인 컬러 블록 디자인이 돋보이는 캐주얼 모자와 하리보 라벨을 활용해 포인트를 살린 소취 기능성 양말 등 다양한 콜래보레이션 아이템이 준비된다.


이번 협업 제품은 온라인 셀렉트숍 29CM에서 단독 선발매 됐으며 오는 29일부터 LF몰과 롯데 잠실점, 신세계 강남점 및 센텀시티점, 현대 판교점, 갤러리아 타임월드점, 스타필드 고양 등 전국 10여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마케팅 관계자는 “누구에게나 친숙한 100년 전통의 하리보 젤리를 유쾌하고 스포티한 감각의 패션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라며 “두 브랜드의 매력을 동시에 살린 이번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과 재미를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질스튜어트스포츠는 하리보와의 협업을 기념해 사은품 증정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실시한다. 콜래보 제품 1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하리보 100주년 기념 틴케이스를 증정하는 행사로 소진 시까지 진행된다.




질스튜어트스포츠 X 하리보‘ 콜래보 아이템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