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년 일본 섬유비전'이 한국 섬유산업을 자극한다
가+
가-
섬산련, 지속가능성·디지털 전환·공급망 변화 등 참고 자료로 활용

2022-07-01 오전 9:01:58

섬산련이 '2030년 일본 섬유비전' 보고서를 번역해 섬유패션업계와 공유했다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이상운)는 일본 경제산업성에서 발표한 '2030 섬유비전(2030년을 향한 섬유산업의 전망)'과 '섬유기술 로드맵' 자료를 입수, 번역해 국내 섬유패션 업계와 공유했다.


일본 경제산업성이 산업구조심의회 산하 '섬유산업 소위원회'를 통해 지난 5월 발표한 '2030 섬유비전'은 섬유산업의 환경변화에 따라 일본이 보유하고 있는 독자적이고 우수한 기술과 시장수요의 연계방안 즉 '기술과 시장의 연결'이라는 주제로 일본 섬유산업의 추진 방향 및 전략적 대응방안을 제시했다.


또 '섬유기술 로드맵'은 2030년 미래상과 2040년까지 기술개발의 방향성을 제시하면서 스마트 섬유, 휴먼 인터페이스 섬유, 바이오 섬유, Fiber to Fiber 리사이클, 물없는 염색, 오픈 플랫폼에 의한 사업화 촉진 등 6가지 중점 기술로드맵을 수립했다. 기술로드맵에서는 도출된 기술과제와 2030년 및 2040년 이후 중장기 기술 실용화 목표 등을 설정하고 있다.


섬산련은 "이번 보고서가 디지털 전환, 지속가능성 및 수요산업 연계강화 등 산업구조 변화에 대응해야 하는 우리 섬유패션업계에게 좋은 참고가 될 수 있다"면서 "일본 외에도 EU, 미국 등 주요 선진산업국의 최신 정보들을 지속적으로 입수해 업계와 공유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우현 기자
whk@fi.co.kr

- Copyrights ⓒ 메이비원(주) 패션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메이비원(주) | 대표:황상윤 | 개인정보보호책임자:신경식
사업자등록번호:206-81-18067  | 통신판매업신고:제2016-서울강서-0922호
TEL 02)3446-7188  |  Email : info@fi.co.kr
주소 :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중앙8로 1길 6 (마곡동 790-8) 메이비원빌딩
Copyright 2001 FashionInsight co,.Lt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