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brand‘, 토종 셔츠브랜드 ‘예작’ 진화는 계속된다
2017-11-15강경주 기자 kkj@fi.co.kr
형지I&C(대표 최혜원)의 드레스 셔츠 ‘예작’이 토종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굳건히 다지고 있다.

올 여름 시즌 월 1억원대의 매출을 올리는 매장이 속출하는데 이어 쿨맥스 져지 셔츠가 75%의 판매율을 올리는 등 잇달아 히트를 치고 있기 때문이다. 이처럼 지난 4~5월 성수기 매출을 확실히 잡은 ‘예작’은 상승세를 업고 가을/겨울시즌 공략에 나서고 있다.

제품력 강화를 위해 지난 6월 이탈리아 셔츠 디자이너 안토니오 라베르다와 제휴한 ‘예작’은. 원단, 패턴 등 디자인 개발에서 봉제에 이르기까지 전 공정에 선진 기법을 적용, 한단계 업그레이드된 제품을 선보여 호평받고 있다.

올 F/W시즌 주력 제품으로는 여름 시즌 쿨맥스 셔츠의 뒤를 잇는 기능성 기모 셔츠를 내세워 공격적으로 마케팅에 나섰다. 이 제품은 소프트 워싱 기법으로 가공한 100% 코튼 소재의 양면 기모 원단을 사용하고 깃 부분에 탈 부착이 가능한 메모리 컬러 키퍼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관련기사
'Best brand‘, 흔들림 없는 오리진 ‘타임’
'Best brand‘, ‘구호’ 국내 넘어 세계 정상 꿈꾼다
'Best brand‘, 영향력 건재, 볼륨 여성복의 자존심 ‘지센’
'Best brand‘, 온·오프라인 모두 매료시킨 ‘로미스토리’
'Best brand‘, '임블리' 소호몰 한계 넘었다
'Best brand‘, 연매출 1300억, 진정한 크로스보더 ‘난닝구’
'Best brand‘, 면세점 매출 폭발, 메이저로 당당히 선 ‘MLB’
'Best brand‘, ‘써스데이 아일랜드’ 컨템포러리 감성 통했다
'Best brand‘, ‘헤지스’ 이젠 글로벌이다
'Best brand‘, 남성복 1등 ‘지이크’
'Best brand‘, ‘탑텐’, 키즈 라인과 함께 쌍끌이 성장
'Best brand‘, 전성기를 뛰어넘은 전성기, ‘휠라’
'Best brand‘, 세상은 ‘디스커버리’로 가득하다
'Best brand‘, ‘까스텔바쟉’ 골프웨어 시장 호령한 새 강자
'Best brand‘, ‘젠틀몬스터’, 연타석 홈런 준비 완료?
'Best brand‘, ‘탠디’ 상품이 곧 브랜드다
2017 베스트브랜드, 2018 유망브랜드
‘랭앤루’ 박민선·변혜정 듀오 디자이너
뜨거웠던 ‘파시페’의 일년, 온오프 채널 섭렵 워밍업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가파른 성장세 주목
‘미스트랄’ 해양스포츠 시장의 루키
‘질스튜어트스포츠’, 신규 스포츠 시장에서 두각
‘밸롭’, 애슬레저 붐 타고 국내외서 날아오른다
이정록 '싱클레어' 디자이너
런웨이 정복 나선 대세 ‘디스이즈네버댓’
토종 신발 ‘블루마운틴’, 내년이 더 기대되는 이유
디자인스킨 “스마트폰 케이스는 패션이다”
페도라를 찾는다면 단연 ‘화이트샌즈’죠